“든든하게 드셔야 생산성도 올라가요”
위탁급식업체 다함,
신상리에 뷔페식당 열어
최승호 기자 / 2019년 07월 31일
SNS 공유
↑↑ 강수명 의장에게 보온도시락의 성능에 대해 설명하는 이지양 대표.
ⓒ 경산신문
중소규모 공장을 대상 위탁급식 및 배달급식 도시락 전문업체가 진량에 저렴한 뷔페식당을 선보였다.

기업 아웃소싱 전문업체인 (주)이음이앤씨(대표 이지양)는 지난 주 신상리(공단2로 3길 47)에 다함 뷔페식당을 오픈했다.

뷔페가격은 국밥과 20가지 반찬, 디저트를 포함해도 5500원. 한 끼 점심으로는 넉넉하다. 하루 2500명 분의 식사를 제공할 수 있는 다함이 홍보차원에서 오픈한 뷔페식당은 아직 홍보기간인데도 공단주변 직원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단체 배달급식의 경우 1인당 3800원에서 4500원, 도시락은 10인 이상 4000-4500원이면 먹을 수 있다. 특히 도시락은 4시간 보온이 유지되는 도시락을 이용해 항상 따뜻한 식사가 가능하다.

이지양 대표는 “10년 정도 경산지역에서 아웃소싱을 하다보니 지역 중소규모 공장의 급식이 부실하다는 것을 알고 위탁급식업체를 창업했다”며 “한화푸드에서 직송으로 받는 식재료를 영영사와 조리사가 그날 그날 바로 조리해 집밥 같은 점심을 차려드리고 있다”고 많은 이용을 당부했다.
↑↑ 다함 뷔페식당 모습.
ⓒ 경산신문
최승호 기자 / 2019년 07월 31일
저작자권 ⓒ경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테고리별 인기기사
정치 경제 사회 대학/교육
1  경산시, 물 처리 선진도시 꿈꾼다
2  “노인보호구역 교통단속카메라 설치율 2%”
3  집중호우로 훼손된 등산로 긴급 정비
4  시, 지방세입계좌 납부서비스 시행
5  경산체력인증센터 개소
6  “적극적 정책홍보로 외연 확대”
최신기사
"임직원 범죄사실 확인 시 즉시 고발"
경산시체육회(회장 강영근)가 민선체제로 출범함에 따라 수석부회장 중심으로 된 사무국운영규정을 개정했다.
최승호 기자 / 2020년 08월 13일
이주의 신간_ 『초강의 사』(글, 그림 천명기)
독립운동가 33인 중 한 명인 이육사 시인의 생애가 만화로 탄생했다. 「초강의 사」는 한국의 대표만화가들이 33인 독립운동가들의 생애를 만화로 그리는 ‘독립운동가 100인 만화 프로젝트’에서 제1차 [위대한 시민의 역사] 세트(33권) 중 한 권이다.
홍지은 기자 / 2020년 08월 13일
“한번은 오밤중에 눈이 뜨였다”
경산문협의 천영애 시인이 2020년 작가·출판사·서점 연계 지원사업 인문교양 부문에 선정됐다. 문학작품 속에 등장하는 고장을 찾아 떠나는 여행기로 이번호에는 경산 출신 이동하 작가의 『우울한 귀향』의 배경이 되었던 남천면 소재지와 대명리, 삼성역과 평산동 코발트 폐광산을 다녀왔다.
경산신문 기자 / 2020년 08월 13일
서광농장 서영수 대표, 제12호 아너 소사이어티
경산시 압량읍 소재 서광농장(대표 서영수)이 지난 11일 경산시청 소회의실에서 최영조 경산시장, 신현수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가족들이 참석한 가운데 1억원 이상 개인 고액 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가입식을 가졌다.
홍지은 기자 / 2020년 08월 13일
물은 도시 발전의 근간
예로부터 왕들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산을 다스리고 물을 다스리는 치산치수(治山治水)였다. 가뭄이나 홍수에 대비하여 충분한 제방을 만들고 물을 저장하며 물이 잘 빠지도록 배수로를 잘 만들어두는 일이 치수라면 산에 나무를 잘 심어서 큰 바람과 물에 무너지지 않게 해 두는 조림산업이 바로 치산이었다. 중앙재난..
경산신문 기자 / 2020년 08월 13일
시의정·정치 사회·경제 교육·문화
오피니언 기획특집 경북소식
이주일의 경산사람 동영상뉴스  
X
http://m.gsinews.com/view.php?idx=60094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PC버전
제호 : 경산신문 / 주소 : 경상북도 경산시 서상길 55 (서상동) 경산신문사
대표전화 : 053)815-6767 / 팩스 : 053)811-7889
등록번호 : 다-1002호 / 등록일 : 2010월 12년 06일
발행인 : 최승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승호
mail : gsinews@gsinews.com
경산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경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TOP